-

다른 분 글을 읽었습니다.

그 분 스타일이 방대한 테스트, 거기서 나온 데이터를 정리해서 결론을 내는 방식입니다.

구구절절 앞에서 테스트에 대한 내용이 나오고, 1차적인 데이터, 정리된 데이터, 결론 등등이 따라옵니다.

읽다보니 자연스럽게 중간 내용은 건너뛰고 결론만 보고 있더군요.

 

-

문득 제 글을 읽는 사람들도 이럴거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결론에 이르기까지 가정을 어떻게했고, 왜 그렇게 가정했는지, 계산과정은 어떻고 숫자가 어떻게 나오고......

사람들이 이런걸 하나하나 정독할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마 대부분 안 읽을겁니다.

결론만 보겠지요.

맨 끝에 내용을 정리하는 부분이 없는 글에 리플이 적은 이유도, 글을 제대로 안 읽기때문인듯 합니다.

 

-

그렇다면 그런 내용이 글에 필요없는걸까요.

그런 내용이 앞에 없다면 결론만 갑자기 튀어나오는 꼴이 되겠지요.

그런 글을 사람들이 신뢰할까요.

안 할겁니다.

저라도 왜 그렇게 나왔는지 의문을 갖게될겁니다.

 

-

글의 신뢰도라는건 그런거 같습니다.

비록 읽지는 않지만 결론이 나올 때까지 앞에 길게 깔려있는 내용들의 존재를 보고 '이 사람이 어떤 근거를 갖고 이런 주장을 하고 있을 것이다.' 라고 믿는거겠지요.

어쩌면 찌라시, 루머, 근거없는 정보와의 차이는 그런데서 오는걸지도 모르겠습니다.

 

-

사람들이 글을 제대로 읽지 않는다는건 글쓴이가 악용할 여지를 만들기도 할겁니다.

중간과정을 왜곡해도 읽는 사람이 눈치채지 못할 가능성이 높겠지요.

그래서 우리는 글을 읽을 때 비판적으로 읽어야한다고 말하자니 너무 교훈적으로 끝나는거 같네요.

 

-

그러니까 찌라시에 너무 휘둘리지 맙시다.

한 개인의 신뢰도 만으로 모든걸 믿는건 너무 무비판적인거 아닌가요.

 

까놓고 말해서

'난 너희가 모르는걸 알고 있지. 궁금하지? 그런데 내가 그걸 알고있다는건 인정받고 싶지만 그렇다고 다 까발려서 밥줄끊기는건 싫어. 그러니까 이 정도로만 말하는거야.ㅎㅎ '

뭐 이런 심리임.

 

사실 그들의 정보우위라는건 정보 입수 루트가 있거나, 정보 접근이 용이한 위치에 있기때문이지 그들이 특별해서가 아닙니다.

(이건 찌라시 유포자, 루머를 생산하는 사이트 등에 공통된 부분입니다.)

누구에게나 자신만이 입수할 수 있는 정보가 있는데, 마침 그들이 입수할 수 있는 정보가 우리같은 부류가 알고싶어하는 정보와 일치할뿐입니다.

(그들이 특별히 뛰어난 분석력을 갖고 있기때문에 정황으로 추정하는게 아닙니다.)

 

대부분의 관계된 사람들이 정보를 알고 있으면서도 (어떤 이유에서) 입 밖에 내지않고 있을 때, 그들은 그걸 입 밖에 내는거지요.

정체를 숨기고 있거나, 정보유출의 경계선상에서 줄타기를 하는 수준으로 내용을 제한하거나 하면서요.

(늘 느끼는거지만 찌라시 유포자는 데스노트의 키라와 매우 유사한 입장인듯 합니다.)

 

정보우위를 드러내고 싶어하는 심리의 희생자가 되지 맙시다.

 

-

쓰다보니 굉장히 뜬금없는 내용을 끝났네요.

기승전찌라시

 

 

 

'블로거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방문자 수가 대폭발.  (20) 2015.11.28
방문 수 200만 돌파.  (26) 2015.04.18
글의 신뢰도에 대해.  (21) 2015.03.02
정보 제한, 외부의 시선, 대응의 차이  (16) 2015.02.07
2014 우수블로그 선정.  (40) 2014.12.20
리플 복원? 그냥 놔둬야? 외  (17) 2014.10.07
Posted by gamma0burst Trackback 0 : Comment 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CoLLecTor 2015.03.02 07:15

    저는 감마님 글 좋아합니다. 증거가 이러이러이러하니 너는 클럭잋이정도는 되지..후훗. ?!?

    같은 추리같아서요...ㅎㅎ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지나가던폰덕 2015.03.02 08:43

    이게 정보가 누적이 되면서 더욱 정확해지는데, 어떤 곳은 그냥 초반에 정보 누적이 덜 된 자료로 평생을 울궈먹는 포스팅들도 많이봤습니다.

    반면, 감마님 블로그는 내용 업데이트도 되고, 정확화게 볼 수 있어서 유익하게 읽고있습니다ㅎㅎ 힘내십쇼!!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curiouscake.com/blog/ BlogIcon Mr.Curiosity 2015.03.02 08:55

    감마님 블로그 글은 부서 사람들 모두가 감탄하며 읽고 있습니다. 항상 감사하고, 화이팅 입니다! '-')b

  4. addr | edit/del | reply 2015.03.02 14:29

    비밀댓글입니다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달해 2015.03.02 14:39

    하핫; 사실 관련 지식이 없어서 읽어도 잘 모른다는게 이유죠 ㅎㅎ 제가 그렇습니다만, 일단 못알아들어도 읽어보긴 합니
    다. 하하; 테그라랑 엑시노트 a8x 관련되서 자세한 이론은 몰라도 재미있게 봤어요~

  6.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rubp.tistory.com BlogIcon RuBisCO 2015.03.02 16:03 신고

    애시당초 해당 제품을 생산하는 업계에 종사하시는 분이나 엠바고 아래에서라도 정보를 받을 수 있는 기자나 전문 리뷰어면 모를까 얻을 수 있는 정보가 제한적인 외부인에게 너무 많은걸 요구하는 분들이 많군요 ㄷㄷㄷ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gamma0burst.tistory.com BlogIcon gamma0burst 2015.03.02 22:20 신고

      무조건적으로 믿지 말고 비판적으로 보자는 얘기입니다.
      물론 제 글도 그 대상에 포함됩니다.

  7. addr | edit/del | reply 2015.03.02 23:10

    비밀댓글입니다

  8. addr | edit/del | reply 2015.03.05 10:39

    비밀댓글입니다

  9. addr | edit/del | reply 2015.03.06 09:08

    비밀댓글입니다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gamma0burst.tistory.com BlogIcon gamma0burst 2015.03.06 19:00 신고

      자세한건 여기서는 힘들고 메일같은걸 통해서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은데, 붙긴 붙었습니다. 인사팀에서 마음대로 보내버리더라고요.

  10. addr | edit/del | reply 2015.03.09 09:46

    비밀댓글입니다